가이드펫

강아지 숙주나물 먹어도 되나요?


녹두의 싹

녹두의 싹을내어 키운 식물인 숙주 나물은
아삭아삭한 식감 덕분에 많은 요리에 재료로 사용되는 식물입니다.

우리나라는 물론이고 세계 각국에서 유용한 식재료로 쓰이는 나물인데요,
오늘은 강아지에게 숙주나물을 나누어 주어도 될지 한 번 알아보겠습니다.

썸네일


강아지와 숙주


일단 녹두는 먹을 수 있다.

지난 포스팅에서 말씀드린 대로
강아지는 녹두를 먹을 수 있습니다.

그러니 녹두를 기른 식물은 숙주나물도 먹을 수 있습니다.
싹이 났다고 해서 특별한 독성이 생기는 식물은 아니기 때문입니다.

먹을 수 있다.

숙주 나물은 강아지가 먹을 수 있습니다.
숙주나물은 철, 아연, 비타민K, 비타민C를 공급해 줄 수 있는 유용한 음식입니다.

숙주나물

특히 비타민C는 면역력을 강화하고, 아연은 성장을 촉진합니다.

또한 숙주나물에는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을 소화시키는데 도움을 주고
섬유질을 통해 
>

익혀서 주자.

강아지가 숙주나물을 잘 소화하려면
반드시 익힌 숙주를 먹어야 합니다.

익히지 않은 숙주를 먹어도 치명적인 문제는 없지만
소화시키기 매우 어렵기 때문에 배탈이 날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.

숙주는 사람이 먹는 것 처럼 잘 익혀서 주는 것이 좋습니다.

잘 잘라서 주자.

나물의 한 종류인 숙주는 질긴 특성을 갖고 있습니다.

강아지는 구강 구조상 숙주 나물을 먹기 힘들기 때문에
잘 잘라서 주시는 것이 좋습니다.

신선한 숙주를 먹이자.
숙주 나물은 산패되는 속도가 매우 빠른 식재료 중 하나입니다.

신선하지 않은 숙주나물을 강아지가 먹게되면
배탈이 나는 등 각종 문제로 이어질 수 있으니

신선한 숙주를 먹이는 것이 좋습니다.

과식은 금물

모양새부터 섬유질이 많을 것 같이 생긴 숙주나물은
역시나 섬유질이 풍부해 과식하면 설사를 유발합니다.

섬유질은 강아지에게 양날의 검과 같습니다.
적게 먹이면 변비를 해소하고 소화를 돕지만
많이 먹으면 설사를 유발하니까요.

관련 포스팅



+ Recent posts